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현복 광양시장 "'아이 양육하기 좋은 도시'에 집중"

(광양=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정현복 전남 광양시장은 30일 "앞으로 '아이 양육하기 좋은 도시' 만들기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정 시장은 이날 시청 상황실에서 민선 6기 2년 주요 성과와 후반기 중점 과제를 밝히는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민선 6기 2년 동안 투자유치와 일자리 창출, 도립미술관과 예술고등학교 유치는 시민과 함께 만들어낸 최고의 성과였다"고 회고했다.

정현복 광양시장 "'아이 양육하기 좋은 도시'에 집중" - 2

그는 민선 6기 주요성과로 94개 기업에 2조 8천539억 원 투자유치, 7천947개 일자리 창출로 전국 자치단체 일자리대상에서 최우수상 수상을 꼽았다. '공감토크' 등을 통한 시민과 소통·참여·공감행정 확대, 전남 도립미술관과 창의예술고 유치로 문화예술 발전의 기반도 마련했다고 자평했다.

국도비 등 재원을 5천227억 원을 확보해 재정 7천400억원에 진입하며 1조원 달성의 가능성을 확인했고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조성 업무협약(MOU) 체결 등 '아이 양육하기 좋은 도시 만들기'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정 시장은 "앞으로 2년은 지금까지 이룩한 성과를 바탕으로 실질적인 성과를 내야한다"며 "젊은 사람들이 들어와 살고 싶은 도시, 아이가 행복하고 삶의 질이 높은 도시, 미래에 희망이 있는 도시를 3대 중점 전략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세풍산단을 비롯해 대규모 사업에 집중적으로 투자해 조기에 마무리하고 도시 기반 구축을 통해 '투자유치,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선순환 구조를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kj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30 16: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