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세종시 주식투자자 보유주식 충청권 최고


세종시 주식투자자 보유주식 충청권 최고

하늘에서 내려다본 세종시 신도시[연합뉴스 자료사진]
하늘에서 내려다본 세종시 신도시[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대전·세종·충청지역 주식투자자 가운데 세종시 투자자의 1인당 보유주식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한국예탁결제원 대전지원에 따르면 지난해 말 현재 대전·세종·충청지역에 주소를 둔 주식투자자(이하 지역주식투자자) 40만772명 가운데 세종시 투자자는 2.8%에 불과했다.

행정자치구별 지역주식투자자 수는 대전(36.1%)이 가장 많고 충남(34.3%), 충북(26.8%), 세종시 순이다.

하지만 세종지역 투자자의 보유주식 수는 1인당 4만6천671주로 가장 많았다.

충남지역 투자자의 1인당 보유주식 수가 6천882주로 뒤를 이었으며, 대전(5천967주), 충북(5천911주) 등으로 나타났다.

지역주식투자자 수는 전년보다 1.34% 늘었으며, 1인당 보유주식 수는 7천393주로 1.61% 증가했다.

대전·세종·충청지역 본점 소재 311개 발행회사(지역발행회사) 가운데 지역투자자들이 가장 많이 투자한 기업은 미래산업(7천936명)이었으며 케이티앤지, 웅진에너지, 에스티에스반도체통신, 코리아나화장품 순이었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30 14: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