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홍장 당진시장 "지역 미래 이끌 신성장동력 육성"

(당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김홍장 충남 당진시장은 30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민선 6기 취임 2주년 기자회견을 하고 "차세대 전략사업을 발굴해 당진의 미래를 이끌 신성장 동력을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김 시장은 "철강산업 위주의 편중된 산업구조를 다변화하기 위해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시설단지와 산학융합지구 조성, 당진형 3농혁신을 통한 농업 6차 산업화, 탄소산업단지 등을 조성하고 항만 인프라 확충과 체류형 스포츠 산업 발전에도 힘쓸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홍장 당진시장 "지역 미래 이끌 신성장동력 육성" - 2

지난 2년의 주요 성과로는 송산 2 일반산업단지 외국인투자지역 지정을 통한 외국 기업 유치 등 대규모 투자 유치와 항만 관련 국가기관인 세관, 출입국관리사무소 유치, 국가거점형 마리나 항만 개발 가시화 등을 제시했다.

기지시 줄다리기 인류 무형문화유산 등재와 2014년 천주교 아시아 청년대회 성공적 개최, 삽교호 수질개선을 위한 780억원 규모의 환경부 공모사업 선정도 성과로 꼽았다.

김 시장은 "노동환경 안정성이 시민 행복의 기초이자 내수 진작과 서민경제 활성화의 근간"이라며 "비정규직 근로자 생활임금제 시행과 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 시장은 최근 석탄 화력발전에 의한 대기환경 피해가 이슈가 되는 상황과 관련해서는 "당진은 '숨 막히는 지역'이라는 불명예스러운 말까지 듣고 있는 상황에서 더 이상 시민들이 고통받지 않도록 근본적인 해결방안 마련이 절실하다"며 "시민의 중지를 모아 석탄 화력발전소 추가 증설을 강력히 저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ye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30 13: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