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웅제약, 요르단·이라크에 290억 수출계약 체결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대웅제약[069620]은 요르단과 이라크에 '우루사' 등을 5년간 약 290억원 규모로 수출하기로 현지 유통사인 '이븐 씨나 드럭스토어'(Ibn Cina Drug Stores)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수출 품목은 간 기능 개선제 '우루사', 고혈압·고지혈증 치료제 '올로스타', 당뇨병성 족부궤양 치료제 '이지에프 외용액', 고지혈증 치료제 '대웅피타바스타틴칼슘정', 항생제 '곰세핀', 비타민 '로맨씨산' 등 총 6개 품목이다.

현지 파트너인 이븐 씨나는 요르단과 이라크에 판매를 담당하게 된다.

이종욱 대웅제약 부회장은 "수출계약 체결을 통해 요르단과 이라크를 거점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중동시장에 진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추가적인 수출 기회를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jand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30 09: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