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국무부 "사드는 방어용"…중국 우려 일축

(워싱턴=연합뉴스) 강영두 특파원 = 미국 국무부는 29일(현지시간)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인 '사드(THAAD)'의 한반도 배치와 관련한 중국의 우려 표명에 대해 "사드는 중ㆍ단거리 탄도 미사일에 대응하는 순수한 방어 체계"라며 "중국의 전략적 억지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밝혔다.

미 국무부 카티나 애덤스 동아시아태평양국 대변인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전날 황교안 국무총리와 만난 자리에서 사드 배치 문제를 "신중하고 적절하게 다뤄달라"고 촉구한 것과 관련해 연합뉴스에 이같이 논평했다.

한미 양국은 현재 한반도 사드 배치 문제를 계속 협의하고 있으며, 일각에서는 연내 결론이 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다.

국방부는 전날 국회 국방위 업무보고 자료에서 "북한의 증대되는 핵과 미사일 위협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고 국가안위를 지키기 위해 주한미군에 사드 배치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라며 "미국 측과 배치 문제를 협의 중"이라고 보고했다.

美국무부 "사드는 방어용"…중국 우려 일축 - 2

k02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30 06: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