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배트맨 대 슈퍼맨' 숨겨진 30분 공개된다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배트맨 대 슈퍼맨: 저스티스의 시작' 확장판이 오는 29일 주문형 비디오(VOD)를 통해 공개된다.

확장판 상영시간은 오리지널 극장판(151분)보다 30분가량 추가된 183분으로, 장면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극장판에서는 볼 수 없었던 '이스터에그'(영화 속 숨겨놓은 메시지), 새로운 캐릭터 등이 등장한다.

극장판과 전체적인 전개는 같지만, 두 영웅을 둘러싼 오해와 음모가 상세하게 드러나고 테러조직이 등장한 나이로비 사막 장면, 의회 청문회 증언 장면, 메트로폴리탄 도서관 자선행사 장면, 의회 폭파 장면 등이 새롭게 추가됐다.

또 DC코믹스의 히어로 군단 영화 '저스티스 리그'와의 연관성도 찾아볼 수 있어 극장판과는 또 다른 재미를 준다.

오프닝과 엔딩도 달라진다.

VOD는 오리지널 극장판 단독 상품과 극장판·확장판이 함께 제공되는 '얼티메이트 에디션' 두 가지며, 두 상품 모두 '영구 소장' 9천900원이다.

극장판은 12세, 확장판은 15세 이상 관람가이다.

'배트맨 대 슈퍼맨' 숨겨진 30분 공개된다 - 2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8 10: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