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국 장로교회 "NCCK 주도 한반도 평화조약안 지지"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미국 장로교(PCUSA)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가 주도하는 한반도 평화조약안 체결 캠페인에 대해 지지 의사를 밝혔다.

27일 NCCK에 따르면 PCUSA는 지난 18∼25일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에서 열린 제222차 총회에서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결의문'을 채택했다.

PCUSA는 결의문에서 "2103년 세계교회협의회(WCC) 부산 총회의 '한반도 평화와 화해에 관한 성명서'를 적극 지지한다"며 "모든 회원 교회들에 NCCK와 미국그리스도교협의회(NCCCUSA)가 주도해 오는 7월 27일에 오바마에게 제출될 평화조약 캠페인 서명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지원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NCCK는 지난 2013년 부산에서 열린 WCC 10차 총회를 기점으로 세계교회와 함께 '정전협정을 평화조약으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한편 보수 성향 개신교 단체들은 NCCK의 평화조약안에는 북핵 폐기에 대한 언급이 없고 미군 철수를 언급하는 등 내용이 편향돼 있다며 폐기를 촉구하고 있다.

kih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7 11: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