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천공항∼서울 심야버스 증편…배차간격 40분→20분

인천공항∼서울 심야버스 증편…배차간격 40분→20분 - 1

(서울=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인천국제공항공사는 내달부터 인천국제공항과 서울 도심을 오가는심야 노선버스를 16편에서 24편으로 늘려 운행한다고 27일 밝혔다.

구체적인 증편 노선은 인천공항∼서울역, 인천공항∼강남고속버스터미널 구간이다.

이 구간 심야 노선버스 운행은 기존 각각 하루 8회(왕복 4회)에서 12회(왕복 6회)로 늘어나게 된다. 이에 따라 배차간격은 40분에서 20분으로 줄어든다.

공항공사는 심야 노선버스가 송정역, 염창역을 경유해 김포공항·강서구·영등포구 등 서울 서남부권에도 쉽게 접근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인천공항에서 심야 노선버스를 이용한 승객은 작년 3만 7천여명으로 전년보다 34% 증가했다. 지난달 이용 승객은 4천695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8% 늘었다.

공항공사는 24시간 운영이 가능한 인천공항의 강점을 살려 2020년까지 심야 항공편 이용여객 2만명 달성을 목표로 삼고 있다.

따라서 늘어나는 심야 승객의 육상 수송을 원활히 하려 이번 증편을 결정했다고 공사는 설명했다.

공사 측은 심야 시간 노선 시간이 맞지 않아 공항 안에서 노숙하거나 택시 등 비싼 교통수단을 이용해야 했던 승객의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했다.

새벽 시간에 출발하는 비행기를 이용하는 출국 승객과 출퇴근 공항 직원의 편의도 개선될 것으로 내다봤다.

2vs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7 11: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