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BS2 '아이가 다섯' 4회 연장…"재혼가정 더 담고자"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안재욱·소유진 주연의 KBS 2TV 주말드라마 '아이가 다섯'이 4회 연장해 54부작으로 마무리한다.

'아이가 다섯' 홍보를 맡은 플레이스는 27일 "'아이가 다섯'이 시청자들의 호응에 힘입어 4회 연장을 결정했다"면서 "남은 16회 동안 재혼 가정 이야기를 더 심도 있고 공감 가게 그려나갈 예정"이라고 알렸다.

이에 따라 '아이가 다섯'은 8월 21일 종영한다.

8월 개막하는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중계 일정 때문에 드라마의 마지막 방송 날짜는 조정될 가능성도 있다고 홍보사는 전했다.

'아이가 다섯'은 재혼한 이상태(안재욱 분)-안미정(소유진)을 비롯해 다양한 커플의 연애를 유쾌하게 그려내면서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 26일 방송은 전국 시청률 30.9%(닐슨코리아)를 기록했다.

KBS2 '아이가 다섯' 4회 연장…"재혼가정 더 담고자" - 2

ai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7 11: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