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자동차용 스마트 액세서리 발명하는 32시간 '메이카톤'

송고시간2016-06-27 11:15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자동차 관련 스마트 액세서리를 만드는 32시간 무박 2일 발명 마라톤이 열린다.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SBA)은 7월 2∼3일 자동차를 주제로 한 '메이카톤(Make-Car-Thon)'을 성수IT종합센터 내 성수 메이커스페이스에서 연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성수동 일대 자동차와 바이크 관련 지역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기획됐다.

대학생 등 10개 팀 30명이 참가해 사물인터넷 등을 접목하고 3D프린터 등을 활용해 자동차와 바이크 관련 액세서리를 만든다.

참가자들은 성수IT종합센터 입주 신청 시 가점과 SBA 컨설팅 등 지원을 받는다.

이들은 행사 중 성수 메이커스페이스에 있는 레이저커터, CNC라우터, 3D 스캐너 등 장비를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시제품 재료비도 팀당 25만원을 제공한다.

팀 별로 프로젝트를 발표하면 현장 투표로 인기팀 3팀을 선정한다.

자세한 내용은 SBA 홈페이지(www.sba.seoul.kr)나 성수IT종합센터(☎ 02-2115-0526)로 문의하면 된다.

mercie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