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축구2부- 선두 안산, 충주에 2-1 역전승(종합)

대구는 강원에 2-1…정우재, 후반 추가 시간에 결승골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김동찬 기자 = 프로축구 2부리그 안산 무궁화가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고 선두를 질주했다.

안산은 26일 충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2016 충주 험멜과 원정 경기에서 2-1로 이겼다.

전날 경기를 치른 부천FC(승점 33점)에 승점 차이 없이 선두자리를 추격당했던 안산은 이날 승리로 승점 36점(11승3무3패)이 되면서 다시 차이를 벌렸다.

안산은 경기 시작 15분만에 충주 김도형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후반 2분 황지웅의 동점골에 이어 후반 34분 이현승이 역전 결승골을 성공시키면서 경기를 뒤집었다.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대구FC와 강원FC와의 대결에선 후반 추가 시간에 터진 정우재의 결승골을 앞세워 대구가 2-1로 승리했다.

7승8무2패가 된 대구는 승점 29로 3위 강원(승점 30)과 간격을 승점 1로 좁혔다.

대구가 전반 13분 파울로의 선제 득점으로 앞서 나갔다. 박세진이 오른쪽 측면에서 시도한 슛을 강원 골키퍼 송유걸이 쳐내자 파울로가 왼발로 밀어 넣었다.

파울로는 시즌 8호 득점으로 K리그 챌린지에서 김신(충주)과 함께 득점 부문 공동 선두가 됐다.

강원은 불과 4분 만에 허범산의 중거리포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페널티 지역 안에서 공중볼 경합을 하다 밖으로 흘러나온 공을 허범산이 달려들며 강력한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연결한 것이다.

무승부의 기운이 감돌던 후반 48분 대구 정우재가 이날 경기의 주인공이 됐다. 페널티 지역 정면에서 넘어지면서 시도한 오른발 땅볼슛이 강원 오른쪽 골대를 맞고 그대로 골문 안으로 향했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6 21: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