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추신수, 안타·도루에 득점까지…타율 0.237


추신수, 안타·도루에 득점까지…타율 0.237

추신수
추신수(알링턴<美텍사스주>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추신수(34·텍사스 레인저스)가 안타와 도루를 기록하고 득점도 올렸다.

추신수는 2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1안타 1득점 1도루로 경기를 마쳤다.

보스턴의 선발 투수는 이날 전까지 평균자책점 2.01로 메이저리그 전체 4위를 기록 중인 너클볼 투수 스티븐 라이트였다.

추신수를 포함한 텍사스 타자들은 경기 초반 라이트의 예측 불가능한 너클볼에 고전했다.

추신수는 1회말 라이트의 4구째 시속 117㎞(73마일) 너클볼에 방망이를 휘둘렀지만 유격수 땅볼로 돌아섰다.

0-1로 뒤처진 3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0볼-2스트라이크의 불리한 볼카운트에서 3구째 시속 122㎞(76마일) 너클볼에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라이트는 4회부터 흔들렸다.

텍사스는 4회말 이안 데스몬드가 라이트를 상대로 솔로포를 터뜨리고 미치 모어랜드가 2타점 적시타를 쳐 3-1로 역전했다.

추신수는 3-2로 앞선 5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라이트의 2구째를 공략했고, 평범한 땅볼 타구는 유격수 잰더 보가츠 정면을 향했지만 보가츠가 공을 놓치면서 추신수는 1루를 밟았다.

추신수 도루
추신수 도루(AP=연합뉴스)

이후 추신수는 시즌 3호 도루로 2루를 훔쳤고, 3루까지 진루한 뒤 아드리안 벨트레의 안타로 홈을 밟았다.

라이트는 야수들의 실책까지 겹치면서 결국 4⅔이닝 7피안타(1피홈런) 8실점(3자책)하고 패전의 멍에를 썼다.

추신수의 안타는 네 번째 타석에서 나왔다.

그는 8-3으로 앞선 6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바뀐 투수 로비 로스의 2구째 시속 150㎞(93마일) 포심 패스트볼을 때려 중전 안타를 만들어냈다.

23일 신시내티 레즈전부터 3경기 연속 안타다.

추신수는 후속타자 타석 때 도루 실패로 아웃됐다.

추신수는 10-3으로 앞선 8회말에는 선두타자로 나와 우익수 뜬공으로 돌아섰다.

시즌 타율은 0.241에서 0.237(59타수 14안타)로 하락했다.

10-3으로 승리한 텍사스는 아메리칸 서부지구 선두 자리를 지켰다.

추신수, 안타·도루에 득점까지…타율 0.237 - 2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6 13: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