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부가 기술확보 주력…중국 조선위기 극복방안 주목"


부산발전硏, 경쟁력 강화·구조조정·정부지원 병행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국내 조선·해양산업 위기 극복을 위해서는 경쟁력 있는 고부가가치 조선기술 확보에 주력하는 중국 조선업계의 위기 대응책을 주목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고부가 기술확보 주력…중국 조선위기 극복방안 주목" - 2

부산발전연구원(BDI)은 27일 정책포커스 '중국 조선업의 위기극복이 국내 조선업에 주는 시사점'이라는 보고서를 내고 이같이 주장했다.

보고서를 작성한 장정재 연구위원은 "세계적 불황 여파로 중국 조선업도 지난해부터 많은 민영 조선기업들이 도산했다"며 "중국 조선업의 메카인 장쑤성에서 기술력으로 평가받던 정허조선소가 법정관리에 들어가고 상하이 민영조선소인 둥팡중공도 파산했다"고 밝혔다.

이에 중국은 첨단 기술력 확보와 정부의 지원, 자국 발주에 의한 수주량 확보, 적극적인 구조조정, 저가 수주 등으로 위기 극복에 나서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장 위원은 소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은 먼저 선박을 많이 만들기보다는 경쟁력 있는 조선기술을 많이 확보하는 쪽으로 정책목표를 전환하고 벌크선 중심에서 고부가가치 선박 건조에 주력했다.

중국은 또 연구개발만으로는 단기간에 관련 기술을 확보하기 어렵다고 보고 대내외적으로 M&A를 추진해 고부가가치 기술을 빠르게 확보했다.

장 연구위원은 "중국 정부는 경쟁력 있는 조선기업 60개를 선발해 집중적으로 육성하는 등 정부 차원에서도 적극적인 지원에 나섰고, 자국(自國) 발주로 '수주절벽' 충격을 완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고부가 기술확보 주력…중국 조선위기 극복방안 주목" - 3

"중국은 이와 함께 조선업 과잉생산의 심각성을 해결하고자 2013년부터 강도 높은 구조조정에 착수했다"며 "국영기업이라도 특별한 경쟁력이 없으면 시장에서 퇴출하고 있다"고 장 연구위원은 설명했다.

지금까지 중국 중앙·지방정부는 국영기업의 퇴출은 대량 실업을 초래하기 때문에 용인하지 않았으나 조선업 위기에 직면해서는 정면 돌파하겠다는 전략으로 과감한 구조조정에 나선 것이다.

장 연구위원은 "한국과 일본의 조선업계가 가격 프리미엄을 유지하는 것과는 달리 중국은 저가 수주를 통한 가격경쟁력으로 경쟁우위를 점하는 것도 참고할 만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중국 조선업의 위기 극복전략을 참고하면서 부산지역 조선업도 경쟁력 있는 업체 육성, 기업들의 자체 경쟁력 강화, 고객 세일즈 강화, 생산 다각화, 국내 발주 활성화 등 위기 대응방안을 서둘러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7 06: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