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브렉시트 투표> 유일호 "직접적 영향 제한…긴장감 갖고 대응"

송고시간2016-06-23 18:42


<브렉시트 투표> 유일호 "직접적 영향 제한…긴장감 갖고 대응"

브렉시트 대응상황점검회의
브렉시트 대응상황점검회의

브렉시트 대응상황점검회의
(서울=연합뉴스) 유일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가운데)이 23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렉시트(영국의 EU탈퇴 찬반 국민투표)와 관련해 개최한 대응상황점검회의에서 정부내 대응 계획 및 준비상황 점검을 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세종=연합뉴스) 박대한 기자 = 유일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일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가 이뤄지더라도 영국과의 무역 및 금융분야 연계가 낮아 우리나라에 미치는 직접적인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면서도 "세계 경제에 중대한 하방 위험요인으로 작용하는 것은 불가피하므로 긴장감을 갖고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영국의 브렉시트 국민투표 결과를 하루 앞둔 이날 '브렉시트 관련 상황점검 회의'를 개최하고 정부 내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회의에는 최상목 기획재정부 제1차관과 송언석 제2차관 등을 포함한 기재부 간부들이 참석했다.

유 부총리는 회의에서 브렉시트 가결 가능성에 대비해 긴장감을 갖고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는 한편, 필요 시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을 주문했다.

특히 관계기관 합동 24시간 점검체계를 가동해 영국의 투표 상황과 시장 반응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투표가 종료(한국시간 24일 오전 6시)된 이후 신속히 거시경제금융회의를 개최하도록 지시했다.

유 부총리는 "브렉시트가 가결될 경우 우리 금융·외환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될 수 있어 수시로 관계기관 합동 점검회의를 개최할 것"이라며 "단계별 계획에 따라 신속하고 단호하게 대응해 달라"고 주문했다.

pdhis95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1009024100005

title : 영종도서 만나는 '레인룸' 작가 랜덤 인터내셔널의 예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