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또 별세…생존자 41명

송고시간2016-06-23 15:18

강은희 여가부 장관, 빈소 조문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또 별세…생존자 41명 - 1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국내 지방에 거주하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모 할머니가 22일 별세했다고 여성가족부가 23일 밝혔다.

김 할머니는 고령인데다 녹내장, 치매, 퇴행성관절염 등의 지병으로 인해 지난 3월 이후 병원에서 투병해왔다.

이로써 정부에 등록된 위안부 피해자 238명 중 생존자는 41명(국내 39명, 국외 2명)으로 줄었다.

강은희 여성가족부 장관은 이날 오후 김 할머니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강 장관은 "올해 들어서만 다섯 분의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떠나보내 안타깝고 비통한 심정을 말로 표현하기 힘들다"며 "여가부는 먼저 떠나신 할머니들의 넋을 기리며 남아계신 분들에 대한 맞춤형 생활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mi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60912141100051

title : 제12회 경암학술상 수상자 4명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