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與 '신공항' 잔불 정리 진력…영남 민심 달래기 후속책 검토(종합)

송고시간2016-06-23 16:32

지도부 "'김해 신공항' 최선의 결론…당정청 힘 모으겠다"대구·부산 의원들 부글부글…"지역민 설득할 근거 내놔라"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새누리당은 23일 '영남권 신공항' 건설이 김해공항 확장으로 결정된 것을 둘러싼 당 안팎의 논란과 반발을 진화하는 데 진력했다.

당 지도부는 정부의 입장을 적극적으로 지지한 데 이어 오는 27일에는 영남권 시도지사 5명과 간담회를 열어 주민의 이해와 설득을 구할 예정이다.

전날 원내지도부와 영남권 중진 의원들의 간담회에서 "정부 결정을 대승적으로 수용한다"고 의견을 모은 것의 연장선이다.

김희옥 혁신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오전 혁신비대위 정례회의에서 "국가 미래를 최우선 고려해 얻은 최선의 결론인, 만큼 이를 존중하고 수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진석 원내대표도 "정부, 청와대와 혼연일체가 돼서 성공적인 신공항 건설의 준비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당 지도부의 이 같은 입장은 "김해 신공항 건설이 국민의 축하 속에서 성공적으로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박근혜 대통령의 발언과 맥을 같이한다.

이번 결정이 정치적 논란으로 비화할 경우 여권의 텃밭인 영남권이 TK(대구·경북)와 PK(부산·경남)로 쪼개질 수 있다는 공감대가 이뤄진 셈이다.

또 야당이 이번 결정을 두고 박 대통령을 향해 '대선공약 파기'에 사과하라고 요구하는 등 공세 수위를 끌어올리려는 듯한 움직임에 공동 대응하겠다는 것이다.

여권은 이번 결정 이후 여론의 흐름에도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리얼미터가 매일경제 '레이더P' 의뢰로 지난 20∼22일 전국 1천526명을 상대로 벌인 여론조사에서 박 대통령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2.3%포인트 하락한 35.1%를 기록했다.

특히 TK에서 8.3%포인트, PK에서 5.1%포인트씩 각각 지지율이 빠져 신공항 발표와 관련됐을 것으로 리얼미터는 추정했다.

이번 여론조사의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공정심의위원회 홈페이지(nesdc.go.kr)를 참조하면 된다.

김해공항 확장에 따른 소음 피해 보상이나 인프라 확충 등 후속 조치를 위해 조만간 당·정·청이 모여 의견을 교환할 필요성도 거론된다.

김광림 정책위의장은 "정부는 김해 신공항 인근의 철도·도로 건설을 서둘러 김해 신공항의 접근성이 높아질 수 있도록 속도를 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與 '신공항' 잔불 정리 진력…영남 민심 달래기 후속책 검토(종합) - 2

그러나 부산 가덕도와 경남 밀양의 신공항 건설이 백지화된 PK와 TK 지역 의원들의 반발은 좀처럼 누그러지지 않고 있다.

김해공항 확장이 불가능하다던 기존의 입장을 180도 바꿔 확장이 최선의 방안이라고 발표한 정부의 설명에 설득력이 떨어진다는 게 가장 큰 이유다.

대구 지역 의원들은 전날 "구체적인 기술적 문제와 확장에 대한 객관적 자료로 가능성이 증명되기 전까지 이번 정부의 발표를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조원진(대구 달서병) 의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국회 차원에서 이번 신공항 입지 선정 용역 과정을 철저히 조사하고 밝힐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상훈(대구 서) 의원도 "김해공항에 24시간 국제선 여객기가 내릴 수 있는지, 소음 피해는 어떡할 것인지 등 주민이 납득할 만한 설명이 전혀 없다"고 지적했다.

부산 지역 의원들도 들끓기는 마찬가지다. 이들은 강호인 국토교통부 장관이 해외 출장에서 돌아오는 대로 강 장관을 불러 김해공항 관련 설명을 듣기로 했다.

김세연(부산 금정) 부산시당위원장은 "24시간 안전한 운영이 가능한지 부산시 등이 진행 중인 전문가 검토를 거쳐 수용 여부를 정하겠다"고 밝혔다.

김도읍(부산 강서을) 의원은 "활주로 주변의 소음피해 지역이 어딘지, 그 지역 주민이 이주한다면 산업단지 조성 등 대안이 뭔지 대책을 내놔야 한다"고 말했다.

與 '신공항' 잔불 정리 진력…영남 민심 달래기 후속책 검토(종합) - 3

zhe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11148400005

title : 사춘기 소녀의 눈으로 보는 가족…영화 '남매의 여름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