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드라마제작사협 "KBS, 자체 제작사 설립 중단하라"(종합)

송고시간2016-06-23 14:51

KBS "해외시장 겨냥한 회사…외주사와 공동개발·제작"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한류 시장을 겨냥해 자체 콘텐츠 제작사를 설립하겠다는 KBS 계획이 업계의 반발에 부딪혔다.

한국드라마제작사협회와 독립제작사협회, 한국독립PD협회는 23일 KBS에 제작사 'D1'(Dream 1·가제) 설립을 중단하라고 요구하는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세 협회는 KBS의 'D1' 설립을 "지상파라는 거대 유통 권력을 가진 방송사가 드라마 제작과 부가 판권 사업, 외국 투자 유치 등에 직접 나서 돈벌이에 열을 올리겠다는 것"으로 규정했다.

이들은 "KBS가 'D1'을 설립해 방송 프로그램 제작과 배급을 맡을 경우, 불공정 관행 때문에 최악이었던 외주제작 환경은 악화할 것"이라면서 "많은 제작사와 독립PD는 하청에 하청을 받거나 도산할 위기에 직면한다"고 우려했다.

KBS는 이에 대해 "제작사 설립은 제작비 상승과 광고매출 급락, 인력 유출로 인한 제작기반 붕괴 위기 등 어려운 환경에서도 방송산업 발전에 일조하고 국가적 이익을 가져올 대작 한류 드라마를 계속 제작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KBS는 이어 "KBS 외주편성 비율은 다른 지상파의 그것보다 훨씬 높다"면서 "D1을 통해 한류를 재점화할 해외향 대작 드라마와 예능을 만드는 과정에서 외주 제작사들과 다양한 방법으로 공동개발, 제작하겠다"고 다짐했다.

KBS는 이러한 내용을 담은 입장 자료를 드라마제작사협회를 비롯한 3개 단체에 전달했다.

드라마제작사협 "KBS, 자체 제작사 설립 중단하라"(종합) - 2

ai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