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병호, 3타수 무안타 침묵…타율 0.203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가 난타전이 펼쳐진 경기에서 무안타로 침묵했다.

박병호는 22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의 타깃 필드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7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시즌 타율은 0.206에서 0.203(202타수 41안타)으로 떨어졌다.

박병호는 1회말 필라델피아 선발 애런 놀라의 시속 122㎞ 커브를 받아쳤으나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3회 무사 만루에 타석에 선 박병호는 놀라의 시속 148㎞ 직구에 체크 스윙을 해 삼진을 당했다. 놀라는 커브 4개를 연속해서 던지다 빠른 직구를 던져 박병호의 방망이를 끌어냈다.

박병호는 올해 만루에서 5타수 무안타로 부진하다.

끝내 안타는 나오지 않았다. 박병호는 5회 볼넷을 골라 출루했으나, 7회에는 세베리노 곤살레스와 10구까지 가는 접전을 펼치다 3루 땅볼로 돌아섰다.

박병호는 8회말 2사 1, 3루에서 에두아르도 에스코바르로 교체됐다.

미네소타는 8회말이 진행되는 현재 12-10으로 앞서 있다.

박병호, 3타수 무안타 침묵…타율 0.203 - 2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2 12: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