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찰, 北·국제 테러단체 위협 대비 대테러 교육

일선 경찰서장 대상…관계기관 합동훈련도
경찰과 소방, 군부대, 지자체 합동 대테러 훈련 [연합뉴스 자료 사진]
경찰과 소방, 군부대, 지자체 합동 대테러 훈련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경찰청은 최근 북한과 국제 테러단체 등의 위협이 느는 상황과 관련, 이달 17일부터 전국에서 경찰서장 등을 대상으로 대테러 특별교육과 관계기관 합동훈련을 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이달 4일 테러방지법 시행령 시행으로 각 경찰서장은 테러가 발생하면 자치단체, 소방, 지역 환경청, 보건소 등 여러 기관을 지휘·통제할 책임을 지게 됐다.

이번 교육은 전국 17개 지방경찰청 소속 251개 경찰서를 8개 권역으로 나눠 경찰서장과 경비과장을 소집하고, 테러방지법령 체계와 현장 지휘·통제 등 초동조치 요령을 숙지시키는 내용으로 진행된다.

아울러 지역별로 10여개 대테러 관계기관이 참여하는 합동훈련을 대대적으로 벌여 테러 대응의 문제점과 개선 방안을 모색한다.

강신명 경찰청장은 박근혜 대통령이 전날 국무회의에서 국제 테러조직과 연계된 북한의 테러 가능성에 대해 각 부처에 대책 마련을 주문한 것과 관련, 빈틈없는 테러 대비태세 확립을 지시했다.

강 청장은 테러 취약시설 순찰 강화, 공항·항만 경계 강화 등 기존 대테러 정책 이행 상태를 재점검하고, 북한발 사이버 공격이나 탈북민 납치 등 다양한 테러 양상 대비에도 만전을 기하라고 주문했다.

puls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2 10: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