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파주 자유로 모든 출구 23일 밤 동시 음주단속

나들목·분기점 등 20곳…경찰 273명 투입

(의정부=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오는 23일 오후 11시부터 2시간 동안 서울∼파주를 잇는 자유로 전 출구에서 동시에 음주운전을 단속한다고 22일 밝혔다.

단속 지점은 자유로JC, 장항IC, 문발IC 등 나들목과 분기점 출구 20곳이다.

하루 평균 통행차량이 27만5천대(고양 25만대·파주 2만5천대)인 자유로에서 경찰이 일제히 음주단속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단속에는 지방청 경비교통과, 지역 경찰, 기동대 등에서 273명(23개 조)이 동원된다.

단속을 피하려고 주유소나 갓길 등에 정차한 차량을 대상으로는 차량으로 이동하는 특별조가 투입될 예정이다.

또 순찰차 경광등 점등, 선간판 설치, 형광 조끼 착용 등 안전수칙을 준수해 단속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를 철저히 예방한다는 계획이다.

서울∼파주 자유로 모든 출구 23일 밤 동시 음주단속 - 2

경찰 관계자는 "자유로 본선을 차단하는 단속은 아니지만, 운전자들에게 '대로에서는 음주단속을 잘 하지 않는다'는 인식을 불식시키고 '언제 어디서든 단속에 적발될 수 있다'는 인식을 심어주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suk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2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