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여류화가협회, 인사동 갤러미술세계서 자선전시회

▲ 사단법인 한국여류화가협회(이사장 강승애)는 22일부터 28일까지 인사동 갤러리미술세계 전관에서 제44회 정기 전시회를 자선 형식으로 개최한다.

이번 자선 전시회는 서울시와 한국미술협회가 후원하고 차병원그룹이 지원한다.

'풍요로운 세상을 열다'라는 제목으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168명의 한국여류화가협회 소속 작가들이 참가해 1호 작품 판매 수익금은 노인복지관과 양로원에 기부한다.

전시회 오픈 기념식은 22일 오후 5시 갤러리미술세계에서 열리다.

한국여류화가협회 강승애 이사장은 “아름다운 마음으로 주위 사람을 존중하며 돌아보는 넉넉한 마음을 담아 예술적이고 독창적인 그림들로 이번 정기전을 준비했다”며 “이번 전시회가 우리 사회와 미술계에 풍요로운 마음을 여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국여류화가협회는 1972년 회화를 전공한 여성 미술인들이 창립했다.

원로 작가와 중견, 젊은 작가까지 280여명의 회원으로 구성돼 매년 정기전과 지방전,기획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가 종료되면 29일부터 7월 28일까지 한국여류화가협회 초대전이 용인시에 있는 안젤리미술관에서열린다.(연합뉴스)

한국여류화가협회, 인사동 갤러미술세계서 자선전시회 - 2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1 15: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