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진석 "정부 결정 대승적 수용…정치권 후유증 최소화해야"

"두 야당, 지역 갈등 최소화하고 국민 통합 나서달라"

(서울=연합뉴스) 현혜란 기자 =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는 21일 정부가 영남권 신공항 건설 대신 김해공항 확장 결론을 내린 데 대해 "정부가 어려운 결정을 내린 만큼 대승적으로 우리는 수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정부가 객관성과 공정성을 담보하도록 프랑스 업체에 용역을 의뢰했고 세계적 수준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최선의 결론을 도출했다고 믿는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대한민국은 이제 미래로 나아가야 한다"면서 "어려운 결정을 우리가 대승적으로 수용하고 이에 따른 후유증을 최소화하는 노력을 정치권에서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치 지도자들과 시도 지사들의 책임 있는 역할이 중요하다"면서 "해당 지역 주민을 설득하고 협조를 당부하는 데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정 원내대표는 "두 야당도 지역 갈등을 최소화하고 국민을 통합하는데 나서주시길 요청한다"면서 "새누리당은 대한민국 국익과 실질적 국가균형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오늘의 결정이 대한민국이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되도록 여야정치권과 국민 모두 일치단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진석 "정부 결정 대승적 수용…정치권 후유증 최소화해야" - 2

lesl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21 15: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