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청장 "박유천 사건 포괄적·전면적 수사 필요"(종합)

송고시간2016-06-21 14:55


경찰청장 "박유천 사건 포괄적·전면적 수사 필요"(종합)

경찰청장 "박유천 사건 포괄적ㆍ전면적 수사 필요"

강신명 경찰청장은 박유천 씨의 성폭행 의혹과 관련해 "제기되는 모든 의혹을 철저히 수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강 청장은 기자간담회에서 "국민적 관심이 많고, 다른 사건과 달리 성폭행 고소와 취하, 무고, 공갈이 중첩돼 있어 엄중히 수사해서 국민께 알리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단순 성폭행 사건이 아니라 유명 연예인 사건이고 성폭행이나 성매매, 합의 과정에서 공갈 행위가 있었는지 등도 조사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실관계를 밝히고자 12명으로 구성된 전담팀을 구성해 수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강신명 경찰청장은 가수 겸 배우 박유천(30)씨의 성폭행 혐의 피소 및 이와 관련된 각종 의혹과 관련, "제기되는 모든 의혹을 철저히 수사하겠다"고 21일 밝혔다.

강 청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워낙 국민적 관심이 많고, 다른 사건과 달리 성폭행 고소와 취하, 무고, 공갈 등 여러 행위가 중첩돼 있다"며 "특히 연예인은 공인에 준하는 신분인 만큼 엄중히 수사해서 국민들께 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그는 "단순한 성폭행 사건이 아니라 유명 연예인 사건이고, 성폭행 외에 무고나 성매매 여부, 합의 과정에서 부당한 조건이 있었는지, 공갈적 행위가 있었는지 등을 포괄적이고 전면적으로 수사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박씨는 유흥업소 화장실 등에서 여성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4건의 고소를 당한 상태다. 경찰은 정확한 사실관계를 밝히고자 12명으로 구성된 전담팀을 구성해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박씨 측은 자신을 최초 고소했다가 취하한 여성을 무고와 공갈 혐의로 맞고소했다. 피해를 봤다고 주장하는 여성 측이 박씨 소속사에 고소를 빌미로 거액을 요구했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강 청장은 정운호 네이처리퍼블릭 대표의 전방위 로비 의혹과 관련해서는 "로비 대상으로 오르내린 경찰관들에 대해 사실관계를 확인한 결과, 검찰에 통보할 만큼 문제가 있는 인물은 없는 것으로 파악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20대 국회가 구성된 만큼 지금까지 중점적으로 추진해 온 법안에 관한 입법활동도 본격적으로 재개할 방침이다.

경찰은 지방자치단체와 민간 영역이 범죄예방 활동에 동참하게 하는 범죄예방기반 조성에 관한 법률 제정, 경찰의 우범자 관리 활동을 법으로 명문화하는 경찰관 직무집행법 개정, 탐정업을 합법화하는 공인탐정법 제정, 고속도로뿐 아니라 일반 도로에서도 전 좌석 안전띠 착용을 의무화하는 도로교통법 개정을 올해 안에 추진할 중요 입법 과제로 두고 있다.

아울러 음주운전 단속 기준을 현행 혈중알코올농도 0.05%에서 0.03%로 강화하는 내용의 도로교통법 개정안도 입법을 추진할 계획이다.

강 청장은 최근 경찰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참여연대를 압수수색한 것이 시민사회 영역을 지나치게 위축시킨다는 일부 지적에 대해 "법원에서 영장이 발부됐고, 상당성과 필요성이 인정되는 범위에서 최소한으로 시행했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슬람 극단주의 단체 ISIL(이라크·레반트 이슬람국가, IS의 다른 이름)이 테러 대상으로 지목한 한국민 1명과 관련, "버튼을 누르면 자동으로 112 신고되는 웨어러블 워치를 지급하고 경찰관이 직접 신변보호 조치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경찰청장 "박유천 사건 포괄적·전면적 수사 필요"(종합) - 2

puls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