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국 시골서 부동산 분쟁 중 총격…3명 사망

(홍콩=연합뉴스) 최현석 특파원 = 중국 시골 마을에서 부동산 관련 분쟁 도중 총격이 발생해 3명이 숨졌다.

명보(明報) 등은 광둥(廣東)성 허위안(河源)시 톄강(鐵崗)촌 주민 장(張·44)모씨가 지난 17일 밤 9시께 톄강촌 관리들에게 엽총을 쏴 촌민위원회 주임 등 3명이 사망하고 4명이 부상했다고 중국 언론을 인용해 19일 보도했다.

용의자 장씨는 톄강촌 관리들과 주택개조 관련 분쟁을 벌이다가 엽총을 가지고 돌아와 이들을 공격한 것으로 전해졌다.

장씨는 채권자들에게 "내세에서 빚을 갚겠다"는 내용의 유언장을 써놓고 도망쳤지만, 18일 오전 7시께 경찰에 체포됐다.

중국에서는 집단 청원과 시위의 60%가 토지 압류와 관련되는 등 부동산 문제가 주요 분쟁 요인이 되고 있다.

중국은 개인 총기 소유를 금지하고 있지만, 일부가 불법적으로 소총 등을 소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harris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9 15: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