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평창올림픽 자원봉사자는 총 2만2천여명…7월부터 모집

경기·미디어·숙소·관광 등 총 7개 분야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 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가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에서 각국 선수단의 손발이 되어줄 자원봉사자를 다음 달부터 모집한다.

조직위는 19일 "역대 가장 친절하고 수준 높은 자원봉사 구현을 위한 기본계획을 확정하고 7월부터 3개월 동안 7개 분야에 걸쳐 2만2천여명의 자원봉사 요원을 선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조직위는 18세 이상 내·외국인을 대상으로 관광안내와 숙박, 교통 등 대회 안내를 담당할 9천700명을 비롯해 경기(2천7000명), 미디어(1천600명) 등 총 7개 분야에서 2만2천여명의 자원봉사 요원을 뽑기로 했다. 50명 이상으로 구성된 단체도 지원할 수 있다.

조만간 자원봉사 모집 온라인 시스템을 구축해 신청을 받을 예정이며, 단체는 조직위가 역량 심사와 참여 조건을 협의한 이후 참여 협약을 체결하게 된다.

조직위는 수준 높은 자원봉사 서비스 구현을 위해 기존 국제 대회와 차별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선발된 자원봉사자는 기본교육과 직무·현장교육, 별도로 운영되는 리더 자원봉사자교육에 필수적으로 참여해야 한다.

조직위는 또 임직원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 운영 인력과 자원봉사자가 유기적인 협업 속에 대회를 운영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교육 과정 이수자는 2018년 2월부터 올림픽과 패럴림픽에 참가하는 각국 선수와 임원이 입국하는 시점부터 출국할 때까지(올림픽 3주·패럴림픽 2주) 경기장과 방송지원시설, 선수촌 및 올림픽 패밀리 숙박시설, 공항 및 역사 등에서 활동하게 된다.

자원봉사자들에게는 다양한 혜택도 준다.

조직위는 자원봉사자들에게 유니폼과 숙박, 식사와 상해보험을 제공하고, 현지 셔틀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 자원봉사자 간 소그룹 모임을 지원하고, 대회 기간에도 다채로운 참여 프로그램을 마련할 뿐만 아니라 자원봉사자들에게 인증서도 제공한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은 역대 올림픽 자원봉사 중에서 최고 수준을 지향하고 있다"며 "자원봉사자의 모집과 선발, 교육, 배치과정을 국민적 참여와 축제 분위기에서 진행해 국내·외 붐 조성과 성공적인 올림픽 개최 기반을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1988 서울 올림픽과 대전엑스포, 2002년 한일 월드컵을 거치며 구축된 자원봉사 문화를 평창 대회에서 더욱 체계적이고 높은 수준으로 발전시켜 국제 스포츠 자원봉사의 유산으로 남길 것"이라고 강조했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9 09: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