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양 한류월드 옆에 70만㎡ 규모 방송영상단지 조성

5천800억원 투입…2022년까지 조성 완료

(고양=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경기도가 고양시 한류월드 사업지 인근에 방송영상문화 콘텐츠 밸리를 조성한다.

경기도는 일산동구 장항동 일원에 5천800억원을 들여 2022년까지 70만㎡ 규모의 방송영상단지를 조성한다고 19일 밝혔다.

방송시설, 문화시설, 공공시설, 상업·복합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고양 한류월드 옆에 70만㎡ 규모 방송영상단지 조성 - 2

이 사업은 경기도와 경기도시공사가 공동 시행하는 도시개발사업으로 도는 사업의 총괄·기획·행정지원을, 경기도시공사는 개발실무·부지조성공사 등을 맡는다.

경기도시공사는 지난 5월 기본 구상과 사업화 방안 연구용역을 완료해 이달 타당성 검토를 시작했다.

2017년 중순 도시개발구역 지정과 2018년 하반기 실시계획 인가를 거쳐 부지를 공급할 계획이다.

방송영상단지가 들어설 곳은 킨텍스와 인접하고 한류월드, 장항 공공주택(청년 스마트타운) 예정지구 사이에 있다.

교통은 서울외곽순환도로·자유로·제2자유로가 가까워 인천공항과 김포공항에서는 각각 35분과 20분, 서울 도심권에서는 50분 정도 거리다.

도 관계자는 "JTBC·EBS 등 한류월드 내 방송시설과 장항 공공주택 예정지구 내 자족시설인 청년지식산업센터와 청년창업지원센터 등과 연계해 이 일대가 방송·영상·문화산업의 중심지로 자리 잡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suk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9 07: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