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글로벌 인재 발굴'…SK, 미국 현지서 포럼

"'수펙스급 인재' 확보해 새로운 성장 기회 열겠다"


"'수펙스급 인재' 확보해 새로운 성장 기회 열겠다"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SK그룹은 글로벌 인재를 영입하기 위해 지난 16∼18일(현지시간) 미국에서 '2016 SK 글로벌 포럼'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SK는 정보통신과 에너지 화학 분야의 우수 인재를 초청해 첨단 기술과 글로벌 시장 동향을 공유하고, 그 과정에서 SK에 필요한 핵심 인재를 발굴하고자 2012년부터 매년 미국 현지에서 글로벌 포럼을 열어왔다.

올해 포럼에는 SK그룹의 수펙스추구협의회 ICT위원회 임형규 위원장(부회장), 이호수 SK㈜ C&C ICT R&D 센터장(사장), 이석희 SK하이닉스[000660] D램개발사업부문장(부사장) 등 주요 관계사 임원 20여명이 참석했다.

'글로벌 인재 발굴'…SK, 미국 현지서 포럼 - 2

포럼에는 미국 실리콘밸리와 동부에 있는 글로벌 기업과 연구소, 학계 등에 재직하는 우수 인재 180여명이 참여했다.

인재사절단의 대표격인 임형규 부회장은 포럼에서 "기업들이 직면한 기존 사업의 위기는 SK를 포함한 한국 경제 전반에 걸쳐 나타나고 있다"며 "SK그룹뿐 아니라 국가의 미래 경쟁력 확보 차원에서 기술기반의 새로운 성장 동력원을 찾아야 하는데 해외의 기술인재들이 그 역할을 맡아달라"고 말했다.

지난 16일 실리콘밸리에서 개최한 정보통신기술(ICT) 포럼에서는 인공지능 분야 신기술 트렌드와 산업 동향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SK는 빅 데이터, 딥 러닝, 스마트 팩토리, 전자상거래 등 SK텔레콤[017670]과 SK C&C가 주력하는 ICT 사업 현황을 소개하고 미래 성장 전략을 발표했다.

이어 18일에는 글로벌 화학 및 바이오 R&D 중심인 미 동부 뉴저지에서 에너지·화학 분야 포럼을 진행했다.

글로벌 기업에 재직 중인 연구원, 사업개발 인력들을 초청해 차세대 반도체 소재 등에 필요한 특수화합물과 소재 경량화에 필요한 탄소 복합소재 및 헬스케어 분야 연구개발 동향 등을 다뤘다.

SK그룹 인재육성위원회 조돈현 기업문화팀장(부사장)은 "SK글로벌 포럼은 SK그룹과 각 사의 미래에 필요한 핵심기술과 인재를 발굴하는 자리인 동시에 주요 신산업 동향을 공유할 수 있어 빠르게 정착되고 있다"며 "발굴한 인재들은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는 중요한 플랫폼으로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yjkim8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9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