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SK케미칼 사내 독서토론회, 1만회 돌파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SK케미칼[006120]의 사내 독서 토론회가 1만회를 돌파했다.

SK케미칼은 사내 180개 부서가 지난 5년 5개월간 진행한 독서토론회가 최근 총 1만80회 열린 것으로 집계됐다고 17일 밝혔다.

기업체의 사내 독서토론회가 1만회를 넘긴 것은 드문 일이다.

2011년 시작된 SK케미칼의 독서토론회는 전 구성원이 매월 한 번씩 부서별로 미리 선정한 책을 읽은 뒤 의견을 나누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회사도 이를 지원하기 위해 사내 도서관 '지관'(止觀)을 만들어 직원들이 자유롭게 도서를 대출할 수 있도록 했다. 지관은 '멈추면 비로소 보이고 들린다'는 뜻을 담은 명칭이다. 지관의 장서는 1만4천여권에 달한다.

올해 들어 이달 15일까지 지관의 대출 실적은 6천448권으로 직원 한 사람당 3.7권씩 책을 빌려본 셈이다.

배혁 SK케미칼 기업문화실 실장은 "회사의 지원과 직원들의 참여로 독서를 통한 구성원 간 소통이 활발해졌다"며 "업무에 적용할 수 있는 창의성 계발에도 도움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SK케미칼은 사내 인문학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2010년부터 지금부터 138회의 강연과 78회의 공연이 진행됐다. 혜민 스님, 이해인 수녀, 유홍준 전 문화재청장, 첼리스트 양성원,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 등이 초청됐다.

SK케미칼 사내 독서토론회, 1만회 돌파 - 2

sisyph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7 11: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