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브라질 정보당국 "IS 관련 정보 교환 메신저 앱 예의주시"

송고시간2016-06-17 01:24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통신원 = 브라질 정보당국이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 국가'(IS) 관련 정보를 교환하는 메신저 앱을 정밀 관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16일(현지시간) 브라질 뉴스포털 UOL에 따르면 연방정보국(Abin)은 메신저 앱 텔레그램에서 포르투갈어로 IS에 관한 정보를 교환하는 그룹이 존재하는 사실을 파악하고 이들의 움직임을 주시하고 있다.

정보국은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하계올림픽을 앞두고 이 그룹이 텔레그램을 통해 조직원을 모집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IS가 '외로운 늑대'로 불리는 자생적 테러리스트를 양성해 리우올림픽 기간에 테러를 저지를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정보국은 지난 4월 공개한 보고서를 통해 리우올림픽이 IS의 테러 공격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다며 군·연방경찰과 협력해 '외로운 늑대'의 테러 가능성에 대비해야 한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정보국은 IS의 한 조직원이 지난해 11월 17일 트위터에 브라질을 테러 목표 가운데 하나로 삼고 있다는 글을 올렸다고 전했다.

브라질 정보당국 "IS 관련 정보 교환 메신저 앱 예의주시" - 2

한편, 하울 중기만 브라질 국방장관은 이달 초 리우 시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 "군과 정보당국이 국제 테러조직의 움직임을 주시하고 있으나, 리우올림픽 기간에 테러공격을 감행할 수 있다는 위협이나 신호를 발견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중기만 장관은 브라질 군과 정보당국이 미국과 영국, 프랑스, 이스라엘, 러시아 등과 테러조직에 관한 정보를 교류하는 등 긴밀하게 협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리우올림픽은 8월 5일부터 21일까지 17일간 계속된다. 9월 7∼18일에는 장애인올림픽(패럴림픽)이 열린다.

리우올림픽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창설 이후 122년 만에 최초로 남미대륙에서 열리는 스포츠 축제다.

사상 최대 규모인 206개국, 1만5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해 총 28개 종목에 걸린 금메달 306개를 놓고 기량을 겨룬다.

브라질 정보당국 "IS 관련 정보 교환 메신저 앱 예의주시" - 3

fidelis21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