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국인 해외여행 지출, 2025년엔 300조원 돌파…86%↑"

(홍콩=연합뉴스) 최현석 특파원 = 중국인 관광객(遊客·유커)의 해외 지출이 꾸준히 늘어나면서 오는 2025년에는 300조 원을 넘어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4일 신용카드사인 비자의 조사에 따르면 가계소득 2만 달러(약 2천350만 원) 이상인 중국인들이 작년 해외여행에 1천370억 달러(161조710억 원)를 지출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보도했다.

비자는 이어 이들 중국인의 해외여행 지출액이 2025년에는 2천554억 달러(300조4천780억 원)를 기록, 10년 새 86% 증가율을 보일 것으로 내다봤다.

비자가 옥스퍼드대 산하 옥스퍼드 이코노믹스와 공동으로 진행한 이번 조사에서는 식대와 숙박비 등이 해외여행 지출액에 포함됐지만, 항공비 등 여행 전 비용은 제외됐다.

비자는 가계소득 2만 달러 이상인 가구가 전 세계 해외여행 지출의 90%를 차지했다고 전했다.

전 세계에서 2025년까지 최소한 한차례 해외여행을 계획하는 가구는 2억8천만 가구로, 작년 해외 여행객보다 35%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가구당 연간 해외여행 지출액은 작년 4천500달러(529만 원)에서 2025년 5천300달러(623만 원)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비자의 웨인 베스트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해외여행을 더 간편하고 저렴하게 만든 기술 발전과 인구 구성 변화 덕분에 해외여행이 더 보편화되고 있다"며 미래의 여행객은 상대적으로 고령자와 신흥시장국 출신이 많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중국인 해외여행 지출, 2025년엔 300조원 돌파…86%↑" - 2

harris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4 17: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