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메이저 우승 헨더슨, 박인비 제치고 세계랭킹 2위

김세영 5위, 전인지 6위, 양희영 8위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생애 첫 메이저대회를 제패한 여자골프계의 신성 브룩 헨더슨(캐나다)이 박인비(28·KB금융그룹)를 밀어내고 세계랭킹 2위로 도약했다.

13일(한국시간) 끝난 KPMG 위민스 PGA챔피언십에서 우승한 헨더슨은 새로 발표된 세계랭킹에서 8.83점을 받아 지난주 4위에서 2위로 뛰어 올랐다.

1년 전 만해도 세계랭킹 70위였던 헨더슨은 2015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포틀랜드 클래식에서 우승하고, 이번에는 생애 처음 메이저대회에서 우승하면서 순위를 끌어 올렸다.

메이저 우승 헨더슨, 박인비 제치고 세계랭킹 2위 - 2

손가락 부상에 시달리는 박인비는 최근 3개 대회에서 기권 두 차례, 컷 탈락 한번을 하는 부진 끝에 3위(8.23점)로 밀려났다.

김세영(23·미래에셋)은 5위(6.31점), 전인지(22·하이트진로)는 6위(6.02점)로 지난주와 변동이 없었다.

위민스 PGA챔피언십에서 7위에 오른 양희영(27·PNS)은 한 계단 오른 세계랭킹 8위(5.82점)에 자리했다.

현 시점에서 올림픽 출전 티켓이 정해진다면 박인비, 김세영, 전인지, 양희영 4명의 선수가 올림픽에 나간다.

그 뒤로는 장하나(24·비씨카드)가 10위(5.74점) 자리에서 뒤쫓고 있다.

리디아 고(19)는 위민스 PGA챔피언십 연장전에서 헨더슨에게 패해 준우승에 그쳤지만 세계랭킹 1위(13.97점)를 굳게 지켰다.

c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3 11: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