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자외선 차단제·'안티 폴루션' 화장품 특허 출원 급증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강하게 내리쬐는 자외선과 수시로 발령되는 미세먼지 주의보 속에 자외선 차단 제품은 이미 피부 관리의 필수품이 된 지 오래다.

미세먼지 등 오염물질로부터 피부 보호 효과를 표방하는 안티 폴루션 화장품에 대한 관심도 점점 커진다.

13일 특허청에 따르면 자외선 차단제 관련 특허출원이 꾸준한 가운데 최근 안티 폴루션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이 급격한 증가세다.

자외선 차단제 관련 출원은 2006년부터 올해 5월까지 모두 452건(내국인 출원 69.7%)에 달한다.

자외선 차단제·'안티 폴루션' 화장품 특허 출원 급증 - 2

2009년까지 출원 건수가 계속 늘었고, 그 이후로도 매년 50건 내외로 활발하게 출원된다.

기술별 동향을 보면 자외선 차단 성분 관련 출원이 63.1%, 제제 또는 제형 관련 출원이 36.9%를 차지했다.

주성분은 천연물 유래 성분, 무기 화합물, 유기 화합물 또는 무·유기 혼합물 순이었고, 백탁현상 등이 개선된 제제나 스프레이, 스틱 또는 쿠션과 같이 사용 편의성이 개선된 제형이 다수 출원됐다.

미세먼지를 차단·제거하거나 이로 인한 피부 손상을 개선하는 화장품과 관련한 출원은 모두 26건이었다.

자외선 차단제·'안티 폴루션' 화장품 특허 출원 급증 - 3

2008년부터 매년 1건 이하의 적은 출원 건수를 보이다가 2014년 5건, 지난해 10건으로 크게 늘었고, 올해는 5월까지 7건이 출원됐다.

미세먼지의 유해성에 대한 우려가 고조되는 데 따른 새로운 화장품 트렌드를 예고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2011∼2013년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안티 폴루션 뷰티 및 퍼스널 케어 제품 판매가 40% 증가했다는 시장분석 결과와도 일맥상통한다.

유효성분으로는 식물유래 성분(61.5%), 무기 성분(11.5%), 전하를 띄는 성분(11.5%) 및 기타 성분(15.4%) 등이다.

출원인은 모두 내국인으로 기업(77%), 개인(19%) 및 대학(4%) 순이었다.

다만 안티 폴루션 화장품은 차단지수와 등급 등으로 효과를 인증하는 자외선 차단제와 달리, 화장품법상 기능성 화장품에 해당하지 않아 별도의 인증 기준이 존재하지 않는 만큼 소비자들이 제품 성능을 신중하게 살펴보는 것이 중요하다.

특허청 신경아 바이오심사과장은 "유해환경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할 수 있는 제품이 글로벌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다"며 "자외선과 미세먼지, 오존 등 다양한 환경요인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화장품을 개발하고 지식재산권을 확보하면 중국 등 해외의 'K-뷰티' 열풍을 계속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ye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3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