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후쿠시마 사고 피난구역 또 해제…원전사고 후 4번째

아베 정권, 선거 앞두고 '재난극복' 사례로 내세울 듯
日후쿠시마 사고 피난구역 또 해제…원전사고 후 4번째 - 1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일본 후쿠시마(福島)원전 사고로 인근 지역에 내려졌던 피난 지시가 속속 해제되고 있다.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제1 원전사고의 영향을 고려해 후쿠시마현 가쓰라오무라(葛尾村)에 내린 피난 지시를 12일 대부분 해제했다.

이에 따라 가쓰라오무라는 귀환 곤란 구역으로 설정된 북동쪽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 피난 지시가 모두 해제됐다.

후쿠시마 원전사고로 인한 피난 지시 해제는 2014년 4월 다무라(田村)시 미야코지(都路)지구, 같은 해 10월 가와우치무라(川內村) 일부 지역, 작년 9월 나라하마치(楢葉町)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다.

日후쿠시마 사고 피난구역 또 해제…원전사고 후 4번째 - 2

일본 정부는 이달 14일에는 가와우치무라에 남아 있는 피난 지시를 완전히 해제한다.

미나미소마(南相馬)시에 대해서는 귀환 곤란 구역을 제외한 나머지 지역의 피난 지시를 다음 달 12일 해제한다.

일본 정부는 방사성 오염 물질 제거 작업이 완료되고 주민 생활을 위한 환경이 어느 정도 조성되는 등 피난 지시 해제 기준을 충족했다는 점을 이런 조치의 근거로내세우고 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정권은 원전사고나 대지진 피해를 극복하고 지역 사회를 재건하는 것을 중요 과제로 꼽고 있으며 다음 달 10일 예정된 참의원 선거를 앞두고 잇따른 피난 지시 해제를 부흥의 상징이라고 내세울 것으로 보인다.

日후쿠시마 사고 피난구역 또 해제…원전사고 후 4번째 - 3

sewon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3 09: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