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무인계산대 '무사통과'…넉달간 마트서 110차례 절도


무인계산대 '무사통과'…넉달간 마트서 110차례 절도

부산 해운대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 해운대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4개월 동안 대형 할인점에서 110차례나 생활용품을 훔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13일 대형 할인점에서 4천만원이 넘는 생활용품을 훔친 혐의(상습절도)로 김모(31)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김씨는 지난해 12월 17일부터 올해 4월 20일까지 부산 해운대구에 있는 한 대형 할인점에서 110차례에 걸쳐 장난감, 소고기, 맛소금 같은 생활용품 4천690만원 어치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경찰에서 "생활용품을 카트에 담고 직원 감시가 소홀한 틈을 타 무인계산대를 통과해 물품을 훔쳤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마트 CCTV를 분석해 김씨가 값비싼 장난감을 카트에 담고 나서 무인계산대로 그냥 나가는 영상을 확보해 김씨를 붙잡았다.

osh998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3 06: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