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올랜도 총기난사 용의자는 아프간계 미국인 오마르 마틴"(종합)

송고시간2016-06-12 23:29

29세 플로리다 거주…수사당국,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 연계가능성 조사

"美올랜도 총기난사 용의자는 아프간계 미국인 오마르 마틴"(종합) - 1

(워싱턴=연합뉴스) 노효동 특파원 = 미국 플로리아 주 올랜도 나이트클럽 총기난사 사건을 수사 중인 미국 연방 수사당국은 용의자의 신원이 아프가니스탄계 미국인인 오마르 마틴(29)이라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미국 워싱턴포스트(WP)가 12일(현지시간) 전했다.

마틴이 정확히 어떤 동기에 범행을 저질렀는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으나 수사당국은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과 연계돼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집중조사 중이다.

마틴은 아프가니스탄에서 이민 온 부모 사이에서 1986년 뉴욕에서 출생했으며 최근에는 플로리다 주 포트 세인트 루시에서 거주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세인트 루시는 사건이 발생한 올랜도에서 125 마일 가량 떨어져있다.

그는 2009년 결혼했으며 이번 사건 이전에는 특별한 범죄기록을 갖고 있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美올랜도 총기난사 용의자는 아프간계 미국인 오마르 마틴"(종합) - 2

미국 연방수사국(FBI) 특수조사팀장인 론 호퍼는 "우리는 용의자가 지하드(이슬람 성전) 사상에 경도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다"며 "모든 각도에서 범행 동기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올란도 경찰청장인 존 미나는 기자회견에서 "잘 조직되고 준비된 범행으로 보인다"며 "용의자는 공격형 무기와 소총을 들고 있었다"고 밝혔다.

rh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