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미애, '호남의 심장' 광주서 당대표 출마 선언

송고시간2016-06-12 16:25

"'준비된 정당' 만들어 새로운 10년 열겠다"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의원이 야권 심장부로 불리는 광주를 찾아 당대표 출마를 선언했다.

추 의원은 12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공원에서 열린 '추미애 톡 콘서트'에서 "대선 승리를 이끌 준비된 정당을 만들어 새로운 10년을 열겠다"며 당권 도전에 나서겠다는 뜻을 밝혔다.

추미애, '호남의 심장' 광주서 당대표 출마 선언 - 2

추 의원은 2004년 광주에서의 삼보일배를 소회하며 "광주는 분당과 분열의 정치를 종식할 심장이자 민주정부 10년의 근원"이라며 "광주에서부터 분열을 수습하고 통합을 이뤄 지지자와 국민께 희망을 드리는 새로운 10년을 열겠다"고 말했다.

추 의원은 콘서트 전날부터 광주에 내려와 지역 체육대회 참여와 총선 출마자 만남, 대인야시장 방문 등을 했으며 이날 오전에는 시당 고문 및 지역 언론인 만남, 지역방송 출연 등 일정을 소화하며 광주 민심 행보를 다졌다.

추 의원은 대구 출신이지만 김대중 전 대통령이 직접 발탁한 'DJ맨'으로 정치권에 입문해 야권의 대표적 여성 정치인으로 입지를 굳혔으며 여성으로는 국내 최초로 지역구 5선 의원의 기록을 세웠다.

이날 톡 콘서트에는 더민주 표창원 의원과 양향자 광주 서을 지역위원장, 박상철 교수가 패널로 참석해 '새로운 10년과 준비된 정당', '세월호 및 가습기 사건으로 본 따뜻한 국가의 역할'을 주제로 토론했다.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