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축구2부- 경남, 대전과 4-4 무승부…'꼴찌 탈출 성공'


-프로축구2부- 경남, 대전과 4-4 무승부…'꼴찌 탈출 성공'

김종부 경남FC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종부 경남FC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는 서울 이랜드와 0-0 '헛심공방'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지난해 심판 매수 사건으로 승점 10이 삭감된 채 올해 정규리그를 시작한 경남FC가 대전 시티즌과 4골씩 주고 받는 공방 속에 무승부를 거두고 이번 시즌 처음으로 꼴찌 탈출에 성공했다.

경남은 11일 양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17라운드 홈 경기에서 대전에 3-4로 끌려가다 후반 31분 크리스찬의 동점골이 터지며 4-4로 비겼다.

힘겹게 승점 1을 따낸 경남은 승점 9(18득점)을 기록, 1경기를 덜 치른 고양 자이크로(승점 9·10득점)와 동률을 이뤘지만 다득점 우선 원칙에 따라 최하위에서 11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경남이 꼴찌에서 벗어난 것은 이번 시즌 처음이다.

전반을 3-2로 마친 경남은 후반 16분과 후반 18분 완델손에게 잇달아 2골을 내주고 3-4로 경기가 뒤집혔다.

패배의 기운이 스며드는 순간 대전 골키퍼의 패스 실수가 경남을 살렸다.

경남은 후반 31분 대전의 골키퍼 이범수가 수비수 이병석을 향해 패스한 볼을 크리스천이 한발 앞서 따내 논스톱 슈팅으로 동점골을 꽂아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경남은 후반 40분 배기종의 슈팅이 크로스바를 맞고 나오며 승리 기회를 아쉽게 놓쳤다.

대구스타디움에서는 대구FC와 서울 이랜드가 득점 없이 비기며 승점 1씩 나눠 가지는 데 만족해야 했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1 19: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