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 동해NLL 침범 北어선 돌려보내자 "납치시도" 주장


北, 동해NLL 침범 北어선 돌려보내자 "납치시도" 주장

북한 어선(연합뉴스DB)
북한 어선(연합뉴스DB)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북한은 11일 우리 군이 동해에서 북측 어선의 납치를 시도했다고 주장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남조선 괴뢰들이 조선 동해 공해상에서 공화국(북한) 어선을 납치하기 위해 치 떨리는 만행을 감행했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당시 우리 어선 2척이 물고기잡이를 하는 과정에 끊어져 나간 그물을 찾고 있었다"면서 "우리 어로공들이 어로 활동 중에 있는 배이며 현재 귀항하는 길이라고 여러차례에 걸쳐 밝혔음에도 괴뢰들은 고속단정들로 우리 어선들을 에워쌌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직승기(헬기)를 바다물면으로부터 15~20m 높이에서 비행시키면서 물갈기를 일으키고 무려 20차에 걸쳐 수백 발의 자동무기 위협사격까지 하면서 기어이 납치를 강행해보려 하였다"면서 "인민군이 오고 있다는 북한 선원들의 말에 황급히 줄행랑을 쳤으며, 인도적 차원에서 어선을 북쪽으로 다시 돌아가도록 했다는 거짓 여론을 조성했다"고 말했다.

북한의 주장은 최근 우리 해군이 동해 북방한계선(NLL)을 침범한 북한 어선을 돌려보낸 사건을 지칭한 것으로 보인다.

우리 군은 지난 8일 동해상에서 나흘간 표류하던 북한 어선 한 척이 NLL을 침범하자 선원들의 귀순 의사가 없다는 것을 확인한 뒤 북쪽으로 돌려보낸 바 있다.

길이 8m로 5t짜리인 이 목선에는 어부 5명이 타고 있었으며 나흘 전 함경도에서 출항해 조업하다가 기관 고장으로 표류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redfla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1 16: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