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청년 일하기 좋은 '서울형 강소기업' 100개 뽑는다

신입사원 임금수준·근무환경 좋은 기업 인증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서울시는 9월 정규직 비중과 임금 수준, 근무환경 등 일자리 질을 따져 청년이 일하기 좋은 '서울형 강소기업' 100개를 뽑는다.

시는 13일 우수 중소기업과 청년 구직자를 연결하고 일자리 질을 높이기 위한 청년 정규직 신규채용 지원 사업을 한다고 밝혔다.

이달에 약 200개 기업을 뽑은 뒤 9월에 최종적으로 일자리 우수 강소기업 100개를 인증한다.

서울시나 중앙부처가 인증한 중소기업, 서울시 일자리정책 협약기업 등이 대상이다.

기업 우수성과 일자리 창출 성과 및 개선 노력, 청년 채용 계획 및 최근 1년간 청년층 채용 비율, 서울시 취업지원프로그램 협력 등을 검토해 지원 대상을 정한다.

이달 뽑힌 기업들이 새로 청년을 채용하고 3개월 이상 고용을 유지하면 월 100만원(중소기업 고용보조금 60만원, 청년미취업자 취업장려금 40만원)이 최대 10개월간, 기업당 최대 2명에게 지원된다.

연구개발(R&D) 투자 의지와 직장 분위기, 조직문화 등 기업 관련 실질적인 정보도 다양한 매체를 통해 홍보한다.

대학 등과 협력해 인재를 추천하고, 채용박람회 개최·직원대상 맞춤형 교육 지원 등으로 임금, 근로환경, 복리후생 등에서 청년 친화적 근무 환경을 만든다.

9월에 일자리 우수 기업으로 인증되면 기업별 전담 일자리협력관이 지정돼 일자리 발굴과 애로 해결, 경영 지원 등 밀착 관리한다.

고용지원금 확대와 판로 및 홍보 지원, 4년간 지방세 세무조사 유예 등 혜택도 준다.

기업 애로 119 센터(☎ 1588-6119)는 신속하게 행정 지원을 한다.

우수기업 인증에는 고용증가율, 매출액증가율, 자기계발 지원 등 복지후생, 가족의날 등 가정친화 문화, 육아휴직 등 여성친화 문화, 신입사원 월 평균 통상임금 등 청년친화 문화, 불필요한 야근 지양 등 조직 문화 등이 검토된다.

우수기업 인증을 신청하려면 24일까지 신청서, 청년 채용 및 일자리 질 개선계획서 등을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 서울일자리플러스센터 홈페이지(http://job.seoul.go.kr)나 서울시 일자리정책과(☎ 02-2133-5457)로 문의하면 된다.

mercie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3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