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위기의 롯데…롯데케미칼, 美석유화학사 인수계획 철회

"그룹 국내 상황·인수경쟁 과열 등 고려"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롯데케미칼[011170]이 글로벌 12위권 화학사로의 도약을 위해 야심 차게 추진했던 미국 석유화학회사 인수를 철회하기로 했다.

철회 결정에는 최근 검찰 수사 등 그룹이 처한 위기상황과 인수 비용 상승 문제 등이 종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케미칼은 미국 액시올(Axiall Corporation)사 인수 계획을 철회한다고 10일 공식 발표했다.

액시올사는 클로르 알카리(소금을 전기분해해 석유화학 기초원료 생산)사업을 하는 미국 상장사다.

롯데케미칼은 지난 7일 "매출액 기준 21조원 이상을 달성, 글로벌 12위권의 종합화학회사로 도약하겠다"며 액시올사 인수 제안서를 제출한 바 있다.

회사 관계자는 "액시올사 인수를 통해 부족했던 클로르 알카리 사업과 미국 사업을 본격적으로 하려 했지만 최근 그룹이 직면한 어려운 국내 상황과 인수경쟁이 과열된 점을 고려해 철회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검찰은 이날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집무실과 평창동 자택, 롯데 주요 계열사 등 총 17곳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신 회장을 비롯한 롯데그룹 수뇌부가 거액의 비자금을 조성한 단서를 포착하고 롯데에 대한 대대적인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케미칼 허수영 사장은 "인수계획 철회는 아쉬움이 크지만, 현재의 엄중한 상황을 감내하기에는 무리가 있다"고 밝혔다.

noma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0 23: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