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불법조업 입장발표 "어민교육 고도 중시, 통제조치 시행 중"

한국과의 '어업 집법활동 협력' 강화 요청…"문명적 법집행 희망"

(베이징=연합뉴스) 홍제성 이준삼 특파원 = 중국정부는 우리 군과 해경, 유엔군사령부가 10일 사상 처음으로 불법조업하는 중국어선들에 대해 공동작전을 전개한 데 대해 한국과의 불법어업 단속을 강화하기를 희망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훙레이(洪磊)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중국은 중국어선들의 불법어업 활동에 대한 한국 측의 이번 조치를 어떻게 평가하느냐"는 연합뉴스의 서면 팩스질의에 대한 답변서에서 이 같은 공식 입장을 표명했다.

훙 대변인은 "중국은 어민 교육강화를 고도로 중시한다. 외부에서의 조업 시 관련 국제공약을 존중하고 연안국 법률, 관련 어업 협정을 지킬 것을 계속해서 요구해오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최근 들어 중국의 주관 부문과 지방 정부가 (불법조업 어민들에 대해) 일련의 통제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중국은 관련 국가와 어업 집법(활동)에 관한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정상적인 어업 질서를 수호하기를 원한다"고 덧붙였다.

훙 대변인은 끝으로 "중국은 한국이 문명적이고, 이성적인 집법(활동)을 해줄 것을 희망하며, 중국 어민들의 합법적인 권익을 성실하게 보호하고 안전사건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줄 것을 희망한다"고 요청했다.

中, 불법조업 입장발표 "어민교육 고도 중시, 통제조치 시행 중" - 2
中, 불법조업 입장발표 "어민교육 고도 중시, 통제조치 시행 중" - 3

js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0 23: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