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외국인 투자자 5월 국내 주식시장서 석 달 만에 순매도


외국인 투자자 5월 국내 주식시장서 석 달 만에 순매도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차대운 기자 = 외국인 투자자들이 지난달 우리나라 상장 주식 보유 규모를 다소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외국인은 지난 5월 한 달 동안 코스피와 코스닥 상장 주식 1천420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월간 기준으로 지난 2월 이후 3개월 만에 순매도로 돌아섰다.

외국인 투자자 5월 국내 주식시장서 석 달 만에 순매도 - 2

국가별로는 싱가포르가 가장 많은 6천6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아랍에미리트(5천798억원)와 영국(4천612억원)도 순매도 상위권에 포진했다.

반면에 룩셈부르크(5천31억원), 미국(3천855억원), 네덜란드(2천434억원)는 우리나라 주식을 사들여 순매수 상위 1∼3위를 차지했다.

5월 말 기준 외국인 보유 상장주식은 총 433조960억원어치로 전체 시가총액의 29.0%를 점유했다.

국가별로는 미국(172조8천200억원), 영국(36조4천770억원), 싱가포르(26조5천670억원), 룩셈부르크(26조3천560억원)의 보유액이 많았다.

외국인 투자자 5월 국내 주식시장서 석 달 만에 순매도 - 3

한편 외국인은 지난달 우리나라 상장 채권에 9천억원을 순투자해 전월에 이어 순투자 기조를 이어갔다.

외국인이 보유한 상장 채권은 98조9천억원어치로 전체 상장 채권의 6.2%를 차지했다.

ch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3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