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볼링- 정호정, SBS 프로대회 성 대결서 여성 최초 우승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볼링의 정호정(퍼펙트코리아·2기)이 남녀 성 대결 대회에서 여성 선수 최초로 우승을 차지했다.

정호정은 10일 서울 구로 엠케이볼링경기장에서 열린 '2016 바이네르·콜럼비아컵 SBS 프로볼링대회 결승전에서 정태화(DSD·2기)를 249-209로 누르고 정상에 올랐다.

이로써 정호정은 프로 통산 3승을 달성하며 여자 선수 최초로 메이저 타이틀을 획득했다.

한국프로볼링협회(KPBA) 통산 3번째로 남녀 성 대결이 이뤄진 결승전에서 정호정은 초반부터 무서운 기세를 보였다.

정호정은 1프레임을 9커버로 시작했지만 2프레임부터 내리 6연속 스트라이크를 앞세워 정태화를 제압했다.

프로 최다승(12승)을 자랑하는 정태화는 5프레임까지 스트라이크를 기록하지 못할 정도로 초반 레인 공략에 실패한 것이 발목을 잡아 통산 13승 달성에 실패했다.

단체전에서는 바이네르(김대현·정승주·이희상)가 퍼펙트코리아(김고운·서정환·윤명한)를 206-174로 누르고 우승했다.

남녀 성 대결로 치러진 3인조 이벤트 경기에서는 프로 볼러들로 이뤄진 여성팀(신수지·김혜선·김혜정)이 프로와 연예인으로 구성된 남성팀(장희웅·박준성·강성민)을 216-128로 제압했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0 17: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