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성폭행 섬마을 주민 대표들, 교육청 사죄 방문

(목포=연합뉴스) 박성우 기자 = 학부형 등 주민들에 의한 초등학교 여교사 성폭행 사건이 발생한 섬 주민 대표들이 10일 신안군교육청과 전남도교육청을 찾아 사죄의 뜻을 전했다.

해당 섬 주민자치위원장, 이장단 대표, 학교운영위원장, 면장 등 섬 주민 대표들은 이날 신안군교육청을 방문해 "이번 사건과 관련해 피해 당사자와 가족, 그리고 국민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는 내용의 사과문을 전달했다.

이들은 "이번 일을 계기로 우리 주민들은 다시 태어난다는 마음으로 스스로 자정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특단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들은 이어 전남도교육청도 찾아가 "학생들을 위해 고생하시는 피해 여교사를 비롯한 학교 선생님들에게 평소 관심과 배려를 하지 못해 송구스럽고 죄송하다"며 사과했다.

3pedcrow@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0 17: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