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고채 금리, 최저치 또 갈아치워…3년물 연 1.322%

(서울=연합뉴스) 김현정 기자 =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의 전격적인 기준금리 인하로 주요 국고채 금리가 사상 최저치(채권값 상승)를 다시 한 번 경신했다.

10일 채권시장에서 3년 만기 국고채 금리는 전날보다 2.3bp(1bp=0.01%포인트) 내린 연 1.322%로 사상 최저치를 기록했다.

이는 하루 만에 직전 최저치(1.345%)를 또 갈아치운 것이다.

1년물은 1.1bp 내린 연 1.341%로 거래가 끝났다. 5년물은 연 1.419%로 0.6bp 떨어졌다.

장기채인 10년물과 20년물은 각각 0.8bp, 0.6bp 내린 1.652%, 1.760%를 기록했다.

30년물은 1.789%로 0.3bp 떨어진 채 마감했다.

양도성예금증서(CD) 91일물은 1.39%로 전날과 같았다.

서향미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전날 하반기 저성장 기조를 벗어나기 힘들다며 경기에 대한 우려감을 드러내자 시장에서는 하반기 추가 금리 인하 전망이 확산하고 있다"고 말했다.

국고채 금리, 최저치 또 갈아치워…3년물 연 1.322% - 2

khj9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0 16: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