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은에 파견된 기재부 간부 특별공로상 받아

김정관 자본시장부장, 금융시장 모니터링시스템 개선 공로
한국은행에 파견돼 공로상 받은 김정관 자본시장부장
한국은행에 파견돼 공로상 받은 김정관 자본시장부장(서울=연합뉴스) 기획재정부에서 한국은행에 파견돼 특별공로상을 받은 김정관 자본시장부장. 김 부장은 10일 한은 창립 66주년 기념식에서 금융시장 모니터링시스템을 개선한 공로로 이주열 한은 총재로부터 상을 받았다. 2016.6.10 [한국은행 제공]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 한국은행에 파견된 기획재정부 간부가 이주열 한은 총재로부터 상을 받았다.

이 총재는 10일 서울시 중구 한은 본관에서 열린 한은 창립 66주년 기념식에서 김정관 자본시장부장에게 특별공로상을 수여했다.

한국은행 관계자는 "김 부장이 한은에 MI(시장정보·Market Intelligence) 체계를 도입해 금융시장 모니터링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MI는 현장이나 금융시장 참가자와의 직접적인 접촉을 통해 시장정보를 수집하고 그 정보를 축적·공유하고 활용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해외에서는 영국 중앙은행인 영란은행, 유럽중앙은행(ECB) 등이 MI를 활용하고 있다.

한은은 올해 상반기 MI 체계를 도입함으로써 과거보다 현장감 있는 정보를 획득하는 시스템이 구축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김 부장은 작년 2월 한은과 기재부 간 첫 국장급 인사 교류 차원에서 한은에 파견됐다.

noj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10 15: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