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마트, 소주시장 진출…제주소주 인수 가계약

송고시간2016-06-09 10:09

이마트, 소주시장 진출
이마트, 소주시장 진출

(서울=연합뉴스) 신세계그룹 이마트가 '곱들락'과 '산도롱' 등을 생산하는 제주소주 인수를 통해 소주시장에 진출한다. 이마트는 9일 가계약을 체결했으며 추가 협의 및 실사 등을 거쳐 최종계약을 맺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제주소주 곱들락과 산도롱. 2016.6.9 [이마트 제공]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신세계그룹 이마트가 소주시장에 진출한다.

이마트는 제주도에 기반을 둔 제주소주 인수를 위한 가계약을 체결했으며 추가 협의 및 실사 등을 거쳐 최종계약을 맺을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제주소주는 2011년 자본금 25억원으로 설립된 회사로, 2014년 '곱들락'(20.1도)과 '산도롱'(18도) 소주를 출시했다.

작년 매출은 1억4천만원, 당기순손실은 32억원 규모이다.

이 회사는 경영 상황이 녹록지 않아 이마트 등 여러 기업에 인수 제의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마트는 인수 후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제주소주가 탄탄한 향토기업으로 자리 잡도록 하고, 사업 초기 제주지역 인재를 채용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제주소주를 통해 제주도와의 사업적 관계 및 상품 매입 규모를 확대하고 한류 콘텐츠를 결합해 제주를 상징하는 한류 상품을 만든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중국, 베트남, 몽골 등 이마트가 진출한 국가뿐 아니라 일본, 미국 등에 수출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마트의 제주소주 인수로 주류시장에 판도 변화가 나타날지도 관심사다.

제주소주가 제주 지역의 소규모 제조업체지만 이마트의 유통망과 마케팅을 활용하면 장기적으로 작지 않은 파급력을 몰고 올 수 있기 때문이다. .

신세계그룹은 신세계L&B를 통해 와인과 맥주 등을 수입해 유통, 판매하고 있으며 이번에 소주회사를 인수함으로써 주류시장에서 영역을 더 넓히게 됐다.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