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비싸고 번잡한 건 싫어…성인 40% "성수기 피해 휴가"

송고시간2016-06-09 09:42

숙박 앱 업체 위드이노베이션 이용자 1천55명 조사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성인 10명 중 4명은 성수기인 7~8월을 피해 여름 휴가를 떠날 예정이라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숙박 정보 애플리케이션 '여기어때'와 '호텔타임'을 운영하는 위드이노베이션은 자체 커뮤니티 '여기톡'에서 6~8일 성인 이용자 1천55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7~8월이 아닌 기간에 여름 휴가를 간다는 응답자가 41.3%로 나타났다고 9일 밝혔다.

7월과 8월을 택한 응답자는 각각 28.7%와 30.0%였다.

성수기를 피한 이유로는 '숙박 및 항공료 할인'이 45.5%로 가장 많았고, '한가한 관광지'가 30.8%, '회사 및 학교 일정'이 11.3%, '여행지 기후'가 7.4%로 뒤를 이었다.

가장 인기 있는 여름 휴가지는 제주도였다. 응답자의 34.8%가 제주도를 꼽았고, 부산(19.0%), 춘천 및 홍천(7.5%) 순이었다.

휴가지를 선정할 때 참고하는 채널로는 SNS와 블로그 등 온라인 게시물이 46.2%로 가장 많았다. 이어 가족과 지인의 추천이 15.6%로 나타났다.

휴가지 숙소 선정 기준에서 여성은 '가격 및 부가적인 혜택'을 고려한다는 응답이 39.9%로 가장 많았고, 남성은 '객실 내부 인테리어 및 청결도'(38.0%)를 가장 중시했다.

비싸고 번잡한 건 싫어…성인 40% "성수기 피해 휴가" - 2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