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낙동강서 미생물 신종 4종·미기록종 29종 발견

송고시간2016-06-09 12:00

수질정화 유용생물자원 활용 연구 추진

(세종=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최근 낙동강 상주보 상류 인근에서 원핵생물·박테리아 등 미생물 신종 4종과 국내 미기록종 29종을 새로 발견했다고 9일 밝혔다.

낙동강생물자원관은 '라시박터 속'인 신종 미생물 1종을 낙동강 지명을 인용해 '라시박터 낙동엔시스'(Lacibacter nakdongensis)로 이름지었다.

라시박터는 의간균 문에 속하는 담수원핵생물이다. 지방 분해능력이 우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른 미생물 신종 3종은 '마크로모나스 속'(Macromonas sp.)·'타브리지콜라 속'(Tabrizicola sp.)·'울리지노시 박테리움 속'(Ulliginosibaterium sp.)이다.

29종의 미기록종은 프로테오박테리아 문 15종·후벽균 문 6종·의간균 문 5종·방선균 문 3종이다.

낙동강생물자원관 연구진은 이들 미생물종이 낙동강 상주보와 주변 2km 이내 좁은 지역에서 다량으로 발견된 만큼, 낙동강 유역이 담수미생물 자원의 보고가 됐음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마이코박테리움 루품·타브리지콜라 속 등 9종은 연구진의 문헌조사 결과 페놀 등 환경유해물질을 분해하고, 납 등 중금속 흡착능력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종의 미기록종인 키티니박터 타이난낸시스·플라보박테리움 인디큠·패니바실러스 바시노낸시스 등은 농약을 사용하지 않고 해충을 제거할 수 있는 친환경 미생물 농법에 활용가치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낙동강생물자원자원관은 지난 달 31일 영국의 세계적 미생물 생태학술지인 '국제 미생물계통분류학회지'(IJSEM)에 '라시박터 낙동엔시스' 정보를 투고했다. 이 신종은 국제적미생물로 정식 등록할 계획이다.

나머지 신종 3종과 미기록종 29종은 세부적인 연구를 벌여 국내외 학술지에 게재하는 등 공식적인 검증 과정을 거칠 예정이다.

안영희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장은 "'라시박터 낙동엔시스'를 포함한 미생물 4종은 세계적으로 지금까지 발견되지 않은 새로운 미생물"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미기록종 29종 등 미생물을 활용해 유해화학물질이나 다당류를 분해하는 등 수질 정화에 유용한 생물 소재의 개발 연구를 본격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chunj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327166700017

title : [건강이 최고] 신천지 집단감염이 코로나19 방역정책에 '블랙스완효과' 초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