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찰, CJ헬로비전 100억원대 세금포탈 의혹 수사


경찰, CJ헬로비전 100억원대 세금포탈 의혹 수사

경찰, CJ헬로비전 100억원대 세금포탈 의혹 수사 - 1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경찰이 케이블 방송 사업자인 CJ헬로비전의 조세포탈 정황을 잡고 수사에 나선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CJ헬로비전이 협력업체를 통해 허위 세금계산서를 발행하는 분식회계로 거액의 세금을 가로챈 정황을 포착했다고 7일 밝혔다.

경찰은 CJ헬로비전 소속 지역방송이 용역물품 지급을 계약하는 과정에서 비용을 과다 계상하고 차액을 돌려받는 수법으로 세금을 가로챘다고 보고 있다. 이 과정에서 본사가 개입했을 개연성이 있다는 것이 경찰 판단이다.

경찰은 자체 첩보를 토대로 세무당국 자료를 넘겨받아 분석한 결과 이런 수법으로 포탈된 세금이 100억원에서 많게는 200억원에 이른다고 의심하고 있다.

경찰은 최근 협력업체 관계자를 불러 조세포탈 정황에 관한 사실관계를 조사했다. 자료 분석 등이 끝나는 대로 CJ헬로비전 본사에 대한 수사에 돌입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수사 초기 단계로 세무당국 자료를 분석하는 중"이라며 "수사 윤곽이 드러나려면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CJ헬로비전 측은 "본사에서 혐의 등을 전혀 파악하지 못한 상태"라며 "수사와 관련해서는 당장 언급할 말이 없다"고 밝혔다.

puls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7 21: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